광고
광고

최희정 창원시의원 만취상태로 13Km 주행....‘벌금 1,000만원’ 약식명령 청구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0-07-22 [16:50]

▲ 최희정 창원시의원 만취상태로 13Km 주행....‘벌금 1,000만원’ 약식명령 청구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최희정(더불어민주당·교방·합포·산호동) 창원시의원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돼 재판에 넘겨졌다.

 

최 의원은 지난 1010분경 창원시의회 주차장에서부터 마산합포구 월영동까지 약 13를 혈중알코올농도 0.193% 상태로 운전한 혐의로 약식기소됐다.

 

지난 14일 창원지방법원 마산지원 형사11단독에 약식기소가 접수됐다. 검찰은 최 의원에게 벌금 1000만 원 약식명령을 해야 한다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약식명령은 공판 절차없이 서면 심리만으로 피고인에게 벌금이나 과료를 부과하게 된다.

 

최희정 의원은 지난 2018년 지방선거를 통해 정치에 입문한 초선의원으로, 창원시의회 경제복지여성여성위원회 위원을 맡고 있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