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홍남기 “LH 직원사태 무관용 대응...부당이득 반드시 환수”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1-03-07 [12:12]

▲ 홍남기 “LH 직원사태 무관용 대응...부당이득 반드시 환수”/사진=연합뉴스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7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부동산 투기 의혹과 관련해 "부동산 투기가 확인될 경우 수사의뢰, 징계조치 등 무관용 조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정부서울청사에서 대국민 담화문인 '부동산 관련 국민께 드리는 말씀'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어 "근본적인 재발방지대책을 시스템적으로 마련하겠다"면서 "토지개발, 주택업무 관련 부처·기관의 해당직원들은 원칙적으로 일정한 범주내 토지거래를 제한하고 불가피한 토지거래의 경우에는 신고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공공기관 중대 일탈에 대한 '부당이득 환수'도 약속했다. 홍 부총리는 "기관 전체의 관리책임을 강화하는 것도 검토하겠다"면서 "부당하게 얻은 이득은 반드시 환수되도록 해 다시는 그런 시도가 발붙이지 못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3기 신도시 사전청약 등 주택 공급대책은 이번 의혹에도 차질없이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발표 자리에는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등이 배석했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