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롯데주류, 당진시에 장학금 9백만 원 기탁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1-03-03 [20:44]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롯데주류는 지난 3일 당진시청 목민홀에서 당진시 인재양성을 위해 장학금 9백만 원을 당진장학회에 쾌척했다.

김홍장 당진시장, 유영창 당진장학회 이사장과 롯데주류 김윤종 지방권 도매부문 부문장 등 주요 관계자 8명이 참석했으며, 인재양성을 통한 지역의 지속적 발전 방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날 기탁식은 2015년 당진시와 롯데주류 간 맺은 업무 협약의 일환으로, 롯데주류는 시에서 판매된 ‘처음처럼’ 소주 한 병당 30원을 적립해 지역 인재 양성을 위해 기부하고 있다.

현재까지 롯데주류는 당진시에 7회에 걸쳐 총 6600만 원에 달하는 장학금을 기탁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관내 학생들에 대한 롯데주류의 지속적인 관심과 도움에 감사드린다”며 “코로나로 인해 다른 해보다 더욱 힘든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큰 위로와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 유영창 당진장학회 이사장은 “기부해 주신 장학금은 우리 지역의 학생들을 위해 소중히 사용할 것이다”라고 말하며 “지역의 인재양성에 항상 관심을 갖고 실천에 옮기는 롯데주류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