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세연, 김병욱 의원 성폭행 의혹 제기.... 김의원 측 "전혀 사실 아니다"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1-01-07 [09:55]

▲ 가세연, 김병욱 의원 성폭행 의혹 제기.... 김의원 측 "전혀 사실 아니다"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가 김병욱 국민의힘 의원의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다. 김 의원 측은 해당 의혹을 강하게 부인했다.

 

가세연은 6일 유튜브 방송에서 김 의원이 이학재 바른미래당 의원 보좌관이던 20181015일에 성폭행 사건을 저질렀다피해자는 당시 자유한국당 모 의원의 인턴 비서이던 A씨고 목격자는 바른미래당 소속 국회의원의 비서 B라고 주장했다.

 

이어 경상북도로 이동하던 중 경북도청이 마련한 술자리에서 김 의원은 두 여비서를 알게 됐다두 여비서는 침대가 두 개인 같은 방을 배정, 김 의원이 몇 호실에 묵는지 묻고는 밤중에 술과 안주를 잔뜩 사 찾아왔다더라고 말했다.

 

그리고 보좌관이 술을 마시자고 하니 어쩔 수 없이 마셨다그때 이씨는 술에 취해 먼저 잠이 들었는데 잠시 후 깨어나니 김 의원이 김씨를 성폭행하고 있었다고 언급했다.

 

가세연 측은 B씨가 김 의원에게 보냈다는 메신저 내용을 일부 공개하기도 했다. 해당 메시지에는 보좌관님이 성폭행한 그 인턴 비서한테 사죄는 하셨나?”라며 사죄는 하셨길 진심으로 바란다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김 의원 측은 유튜브 방송 직후 전혀 사실이 아니라는 반박글을 발표했다. 그는 이런 더럽고 역겨운 자들이 방송이라는 미명하에 대한민국을 오염시키고 있는 현실에 분노한다고 비판했다. 이어 즉시 강력한 민·형사상 조치를 취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