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 부리면새마을회, 소외계층 떡 나눔 실시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0-10-23 [12:12]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금산군 부리면새마을회는 22일 코로나19 확산과 연이은 수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 등 100여명에게 송편과 떡국 떡을 전달했다.

‘사랑 더하는 떡 나누기’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날 행사는 물품 지원을 통해 지역 소외계층의 소외감과 외로움을 해소하고자 추진됐다.

길기주 면장은 “코로나19 등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는 분들이 부리면새마을회 양남현, 박영숙 회장님과 회원들의 정성이 담긴 떡 나눔으로 힘내셨으면 한다”며 “면에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