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청 육상부, 전국육상경기대회 금메달 쾌거

예천전국대학/일반육상경기대회서 금·은메달 각 2개, 동메달 1개 획득

가 -가 +

윤진성 기자
기사입력 2020-10-23 [12:06]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익산시청 소속 육상부가 국내대회에 출전해 금·은메달 각 2개, 동메달 1개를 획득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23일 시에 따르면 지난 19일부터 23일까지 5일 동안 경북 예천공설운동장 육상경기장에서 열린 2020 예천전국대학/일반육상경기대회에서 익산시청 김영빈, 유규민 선수가 나란히 금메달 1개씩을 획득했고 신소망, 여진성 선수가 은메달, 정다운 선수가 동메달을 획득했다.

익산시청 소속이자 세단뛰기 국가대표인 유규민 선수(20세)는 15.69m로 1위를, 김영빈 선수(23세)는 멀리뛰기 종목에서 7.38m로 1위를 차지하였으며 올해 각종 대회에서 여자 800m 금메달을 휩쓴 신소망 선수(28세)는 2:21.71의 기록으로 2위에 입상하였다.

남자 포환던지기 여진성 선수(22세)가 16.44m로 은메달, 여자 해머던지기 정다운 선수(22세)가 51.27m로 3위에 입상하였다.

제74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 등 앞선 4개 대회에서 모두 금메달을 따내며 금빛 질주를 해오던 익산시청 육상부는 이번 대회에서도 2개의 금메달을 추가하며 올해 출전한 모든 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정헌율 시장은“선수들이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훈련을 열심히 한 결과가 나온 것 같다”며“남은 대회에서도 우리 선수들이 부상없이 좋은 성적을 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윤진성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