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연 전라북도의회 환경복지위원장

“스테이 스토롱(stay strong)”캠페인 동참

가 -가 +

윤진성 기자
기사입력 2020-09-28 [21:56]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전라북도의회 환경복지위원회는 28일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빠른 종식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스테이 스토롱(stay strong)”캠페인에 동참했다.

‘스테이 스토롱’캠페인은 코로나19 위기를 전세계의 연대와 지지를 이끌어내기 위해 지난 3월부터 외교부에서 시작된 릴레이 공익 캠페인이다.

이 캠페인은 기도하는 손모양에 비누거품을 더해 손 씻는 그림과 함께 ‘스테이 스토롱’이란 문구를 적힌 팻말을 든 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리고 다음 참여자 3명을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개인위생 수칙을 준수해 코로나19를 이겨내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날 이명연 환경복지위원장은 “코로나19로 전 국민이 힘든 상황인 만큼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생활과 경제가 정상화되기를 기대한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든 상황에서도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도민과 헌신적으로 노력하고 있는 의료진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 대자인병원 이병관 병원장에게 지목받은 이명연 위원장은 다음 챌린지 주자로 송지용 전라북도의회 의장, 이기선 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장, 이윤애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장을 지목했다.
윤진성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