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피해女, 안희정 前지사에 청구한 손배액이 무려...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0-07-04 [10:30]

 

▲ 성폭행 피해女, 안희정 前지사에 청구한 손배액이 무려...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안희정 전 충남지사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피해자 김지은씨가 안 전 지사와 충청남도를 상대로 3억원의 손배해상을 청구했다.

 

법조계에 따르면 김씨는 2일 서울중앙지법에 안 전 지사와 충청남도를 상대로 3억원의 손배해상을 청구하는 소장을 3일 제출했다.

 

김씨는 안 전 지사에 성범죄와 '2차 가해' 등으로 생긴 책임과 충청남도에 직무 수행 중 벌어진 범죄로 인한 손해를 배상받기 위해 소를 제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 전 지사는 피감독자간음,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추행,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돼 지난해 9월 대법원에서 징역 36개월의 실형이 확정됐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