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체육계 폭행....한국체대 핸드볼팀서 ‘칼부림에 라면붓기까지’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0-07-04 [09:49]

 

▲ 또 체육계 폭행....한국체대 핸드볼팀서 ‘칼부림에 라면붓기까지’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한국체대 남자 핸드볼부에서도 선배가 후배를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조사 중이다
.

 

강원도 춘천경찰서는 오늘 이 학교 핸드볼부 소속 A (20)를 특수폭행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폭행 과정에서 피해자들에게 라면 국물을 붓고 얼굴과 가슴을 때리는 한편 심지어 식칼과 그릇을 집어던지기도 했다. 이 과정에서 B씨가 도망쳐 나와 경찰에 신고했으며 C씨는 경찰이 도착하기 전까지 계속 폭행을 당했다고 한다.

 

한국체대 남자 핸드볼부는 지난달 15일 강원도 춘천의 한 수련원으로 23일간 합숙훈련을 진행했는데 당일 자정쯤 3학년생 A 씨가 2학년 B (20)1학년 C (19)를 폭행했다는 것이다.

 

경찰은 다음 주 피해자들을 불러 조사하고 이어 가해자에 대한 조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