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보건소, 코로나19 예방 소독시설 ‘클린존’ 안내판 배부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0-07-03 [20:50]

    클린존 안내판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아산시보건소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아산 방역의 날(수요일 오후5시 일제소독) 운영과 함께 일상생활 자가소독을 실시하는 기관, 업소 등 837개소를 대상으로 클린존 안내판을 제작해 7월 3일부터 배부한다.

자가소독시설임을 알리는 클린존 안내판은 ▲소독 책임자 ▲소독주기 ▲사용약품 등을 표기한 안내판이다.

기관이나 업소 등이 기준에 맞게 소독실시 후 클린존을 출입구에 부착하면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코로나19 예방소독제는 정부승인 허가받은 제품 중 WHO, ECDC 등에 효과가 있다고 권고한 차아염소산나트륨, 에탄올 등 유효성분이 들어있는 소독제를 사용하고 반드시 용도와 농도를 확인 후 알맞게 사용해야 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평소보다 소독제를 더 많이 더 자주 사용하고 있는 상황에서 인체 환경에 노출되는 양이 많아지면 해로울 수 있으니 소독이 필요한 곳에 필요한 만큼만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