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공식 라이선스 사업권자 SK텔레콤, KBO와 컬래버 진행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0-05-22 [17:53]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KBO(총재 정운찬)는 KBO 공식 라이선스 사업권자인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과 함께 ‘점프 AR’ X KBO 컬래버레이션를 진행한다.

이번에 SK텔레콤 5G 기반 ‘점프 AR’ 앱에서 오픈되는 KBO 리그 테마에서 야구 팬들은 KBO 리그 6개 구단(키움, SK, NC, 삼성, 한화, 롯데) 유니폼을 입은 귀여운 AR 동물을 만날 수 있게 된다.

‘점프 AR’ 앱에서 야구 메뉴를 클릭하면 냥이(고양이)와 알파카, 웰시코기, 레서판다 등 4종의 동물들이 투수와 포수·3루수·타자 등 4가지 포지션에서 뛰는 동작을 선택할 수 있다. 또 AR동물과 함께 응원 장면을 찍거나, 오픈 갤러리에 공유할 수 있다. 아울러 KBO 리그 6개 구단의 유니폼이 적용된 소셜룸 아바타 코스튬도 추후에 제공될 예정이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