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지역특산품] 강화군, 고품질 ‘강화섬토마토’ 본격 출하

강화섬토마토 과육이 단단하고 당도 높아 인기 몰이

가 -가 +

전은술 기자
기사입력 2020-05-14 [18:23]


[더뉴스코리아=전은술 기자]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품질이 우수하고 당도가 높은 강화섬토마토가 본격 출하를 시작해 전국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강화섬토마토는 강화읍, 불은면, 하점면을 중심으로 연간 1,700톤의 토마토를 생산해 연 33억 원의 소득을 올리는 고소득 작목이다.

강화군은 고품질 농산물 생산에 유리한 풍부한 일조량, 해양성 기후와 비옥한 토양을 갖고 있어, 강화섬토마토는 과육이 단단하고 당도가 높다. 공판장에서 타 지역 토마토보다 10~20% 이상 높은 가격에 거래되는 등 인기가 많다.

군 농업기술센터는 비닐하우스, 다겹보온커튼, 양액재배시설, 저압포그시스템 등 첨단농업 시설을 지원해 토마토를 고소득 작목으로 육성하고 있다. 또한, 농가별 현장 컨설팅을 포함한 고품질 토마토 생산을 위한 재배기술 교육을 실시하는 등 맞춤형 농업지원을 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고품질 강화섬토마토의 안정적인 생산과 농가의 소득 증대를 위해 기존 맞춤형 영농지원뿐만 아니라 과채류 에너지절감 패키지모델 등 신기술보급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은술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특산품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