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다중이용시설 220개소에 일제 합동 점검 실시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0-03-26 [12:43]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안성시는 관내 노래연습장 및 PC방 등 게임관련업소 220개소에 대해 지정담당관제를 시행하고, 안성경찰서와 함께 일제 점검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는 경기도가 지난 18일 코로나19의 예방 및 확산의 차단을 위해 다중이용시설에 대하여 밀접이용을 제한하는 사용제한 행정명령을 내린 조치에 따른 것이다.

시는 지난 24일, 안성경찰서와 합동 점검을 통해 각 업소에 코로나19 집단 감염 예방을 위한 준수사항을 철저하게 이행해줄 것을 당부했다.

점검사항은 감염관리 책임자 지정, 이용자 및 종사자 전원 마스크 착용, 발열. 후두통. 기침 등 유증상자 출입금지(종사자 1일 2회 점검), 이용자 명부 작성 및 관리(이름, 연락처, 출입시간 등), 출입자 전원 손 소독(손소독제 비치여부), 사회적 거리두기(이용자 간 최대 간격 유지 노력), 사업장 환기 및 영업 전후 소독·청소 등 7가지다.

또한 안성시는 행정명령 처분기간인 4월 6일까지 업소별 지정담당관을 통하여 유선 및 현장점검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간다는 방침이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