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분들에게 전해달라” 시흥시 매화동 익명 기부자, 직접 만든 면 마스크 기부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0-03-26 [13:01]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시흥시 매화동행정복지센터(동장 조철재)에 여성 한 분이 찾아와 수제면 마스크가 담긴 따뜻한 봄 선물을 전달하고 사라졌다.

지난 23일 자신의 신분을 밝히지 않은 익명의 기부자는 “마스크 수급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덜어주고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이웃에게 작은 힘이라도 되어주고 싶다”며 “어려운 분들에게 전해달라”고 직접 만든 면마스크 40여 매를 전달했다. 이날 기부된 수제 면마스크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전달 될 예정이다.

조철재 매화동장은 “코로나19로 소비활동과 바깥 활동이 위축되어 주민들의 걱정이 많은 상황에서, 매화동을 위하는 온정의 손길을 보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따뜻함을 함께 나누며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공동체 형성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