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이상식 후보 기고] 홍준표 후보는 상대 후보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를 갖추어라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0-03-26 [13:00]

25일 뉴스민 보도에 따르면 홍준표 후보는 이상식, 이인선 후보에게는 관심이 없다고 하였다.

 

그는 출마선언 이후 줄곧 문재인 대통령을 자신의 경쟁자로 언급해왔다. 문재인 대통령은 현직 대통령이다. 다음 선거에 출마할 사람이 아니다. 또한 그는 지금 대통령 선거에 나온 것이 아니라 오는 415일 치루어지는 국회의원 선거에서 수성을 주민들의 선택을 받기 위해 나왔다. 본인이 상대 후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든 주민들의 선택을 받기 위해 나온 후보에 대해 자신의 상대가 아니라는 식으로 발언하는 것은 오만의 극치이다.

 

그의 상대는 현재 문재인 대통령이 아니라 더불어민주당 후보인 본인과 미래통합당 이인선 후보이다.

 

그가 사무실에 걸어 놓은 타도 문재인을 하려면 수성을이 아니라 광화문 광장이나 청와대 앞으로 가야 한다.

 

홍준표 후보는 수성을과 대구의 미래를 놓고 더불어민주당 후보인 본인과 미래통합당 이인선 후보와 선의의 경쟁을 해야한다.

 

다시 한번 홍준표 후보가 상대 후보와 주민들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를 갖추기를 촉구한다.

 

 

21대 국회의원 선거 더불어 민주당 대구 수성을 후보 이상식

 

 

 

※외부 필자의 기고는 <더뉴스코리아>의 편집 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