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을 무소속 출마’ 홍준표....대구는 "무소속이 어렵고 힘들다"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20-03-25 [14:44]

▲ ‘수성을 무소속 출마’ 홍준표....대구는 "무소속이 어렵고 힘들다"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자신만만 하던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무소속 수성을 후보)가 정치입문 25년만에 "어렵고 힘들다"고 했다.

 

홍 후보는 지난 24일 밤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조직의 도움없이 무소속으로 하는 선거가 얼마나 힘들고 어려운지 새삼 느끼는 요즘이다"고 고백했다.

 

홍 후보는 지난 17일 미래통합당을 탈당, 무소속으로 21대 선거에 뛰어 들었다. 1보수당 대통령 후보까지 지내는 등 전국구 인사인 홍 후보는 "그래도 대구는 친구들도 많고 지인들도 많아 무소속의 서러움이 덜하긴 하다"는 말로 위안했다.

 

이에 홍 후보는 "홍준표 바람이 집안까지 불수 있도록 대책을 세워야 할 것 같다"며 선거준비를 하며, 24일 오전 대구 수성구 두산동에 있는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정책 간담회를 열고 핵심 공약을 설명했다.

 

수성을 의원직을 놓고 이상식 더불어민주당 후보, 이인선 통합당 후보와 맞서고 있는 홍 후보는 이 지역출마가 처음인 만큼 이번 선거에 조직력 강화에 힘쓰고 있다. 선거캠프에서는 대구 전체에 걸쳐 표심에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사람에게는 적극적으로 홍보에 나서고 있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