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문화를 담은 상상 마실’너무 너무 재밌어요”

창원경일여자고등학교, 창원문성고등학교 등 마실

가 -가 +

김두용 기자
기사입력 2019-12-09 [16:51]

    창원시 “‘문화를 담은 상상 마실’너무 너무 재밌어요”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창원시와 ‘창원시문화도시지원센터’는 고 3수험생들을 위한 ‘문화를 담은 상상 마실’ 이라는 문화예술 배달에 나섰다고 9일 밝혔다. 앞서 이들은 ‘문화도시 창원’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묻기 위해 창원타운홀 미팅을 개최했다.

첫 마실은 지난 6일 오후 2시 ‘창원경일여자고등학교’ 대강당에 모인 학생 300여명을 찾아가는 맞춤형 공연 배달이었다. 여고생들이 좋아할만한 다양한 공연 레시피로 잘 섞어 짠 공연이어서 그런지 학생들의 감성을 충전시켜 주기에 부족함이 없었다.

약 90분 가량 진행된 공연은 학생들의 긴장감을 풀어주기 위해 가벼운 레크레이션으로부터 시작됐다. 첫 오프닝 공연으로 소프라노 배성아 선생이 ‘그리운 금강산’, ‘넬라환타지아’ 등 학생들의 순수한 감성에 맞는 노래를 불러주어 학생들의 환호와 탄성을 자아내게 했다. 이어서 창원을 대표하는 ‘윈스턴브레이커즈’와 ‘퓨전국악 비보이 화랑05’의 ‘콜라보 공연’을 비롯해 ‘제네시오 매직팩토리 프로마술사’의 환상적인 마술공연은 물론 ‘어쿠스틱 인디밴드’ 공연까지 더해져 창원경일여고 대강당은 학생들의 뜨거운 열기로 후끈거렸다.

두 번째 마실은 7일 오전 10시 ‘마산청소년문화의집’으로 가죽체험공예인 ‘우정템’을 배달했다. 우정템은 많은 학생들이 참가하는 공연 배달과는 달리 15명 전후의 학급별 학생들이 참가하는 소규모 체험행사이다.

그동안 정들었던 친구와 헤어져야 하는 아픔을 극복하고 가죽에 서로의 우정이 영원히 변치 않기를 바라는 마음을 새겨 서로에게 우정의 증표로 선물하는 참으로 뜻깊은 체험행사였다.
김두용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더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